2023년 03월 27일 (월요일)

 

 

 

홈 > 경제

 

새만금 국가산단, 신규건축 공사 활기

이차전지 업체, 연구소 등 15개소 진행 중...1390명 취업유발 효과  2022-12-16 16:09
(+)글자크게 | (-)글자작게


새만금개발청(청장 김규현)은 새만금 국가산업단지에 성일하이텍 등 이차전지 관련 기업과 자동차융합기술원 등 각종 연구소의 건축 공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올해 새만금 국가산업단지 내 신규 건축허가는 12건(12. 16. 기준)으로 이는 전년도 10건을 상회했으며, 이 중 7건을 포함해 15건의 건축공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또한 건축공사와 연계해 새만금 국가산단 내 총 14필지(48만 8842㎡)에 축구장 68배 넓이만큼의 토지가 지번이 신규 등록돼 기업들의 재산권 행사가 가능해졌다.

현재 새만금 국가산단에 공사 중인 15건 기업의 새만금 총 투자 금액은 약 8477억 원, 건축공사비는 약 1285억 원 규모이다.
 
해당 건축공사로 인해 지역 건설업체의 참여와 새만금 인근 상권 이용이 증가하고 이에 따른 취업유발 효과(약 1390명)와 고용유발효과(약 1070명)가 커짐으로써 지역경제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또한, 대부분의 건축공사가 내년에 완료될 예정으로 내년에는 원활한 공장 가동을 위해 필요한 인력 약 1067명이 추가 채용될 전망이다.

새만금개발청은 코로나19와 건설비용 증가 등으로 투자심리가 위축된 상황에서도 새만금에 기업입주가 활기를 띠는 이유가 산단 내 장기임대용지가 지속 확보되고 핵심 기반시설 구축이 본격화되는 등 투자여건이 개선되고 있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아울러, 최근 새만금 사업법 개정안의 국회통과로 새만금투자진흥지구 제도가 도입‧시행됨에 따라 새만금 투자는 더욱더 급물살을 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규현 새만금개발청장은 “새만금에 유망한 기업들이 더 많이 투자할 수 있도록 장기임대용지 확충, 입주 편의 제공 등 투자환경을 개선하고 입주기업의 불편 사항을 해소하는 등 적극 행정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석주 기자 (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3년 癸卯年에 바라는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활성화
정치 안정
가족 건강
사회복지 확대
지역 인구 증가
교육 발전
문화예술 향상
사회안전망 강화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