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3일 (금요일)

 

 

 

홈 > 정치/행정

 

전북도, 위기가구에 긴급복지 지원

국번 없이 ☎129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 활용 상담 가능  2022-03-23 16:30
대상자, 기준중위소득 75%(4인 기준 384만 1천원) 이하
생계지원비, 의료비, 연료비, 장제비, 전기요금 등 지원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북도는 생계유지가 곤란한 저소득을 돕는 긴급복지 지원제도를 시행 중이라며 도움이 필요한 도민은 콜센터(☎129) 또는 가까운 주민센터를 활용해달라고 당부했다.

전북도는 주 소득자의 사망, 중한 질병 또는 부상 등으로 생계유지가 곤란한 저소득층이 위기 상황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생계· 의료· 주거지원 등 긴급복지를 지원하고 있다.

긴급복지 지원은 위기 상황에 처한 자가 지원신청을 하거나 이웃 주민이 신고하면 접수 후 1일 이내에 현장을 확인한다.

이후 지원이 필요한 경우 신속하게 우선지원하고 추후 소득과 재산 등을 조사해 적정성을 심사한다.

소득·재산 기준은 기준 중위소득 75%(4인기준 384만 1000원) 이하, 일반재산 1억 5200만 원, 금융재산 600만 원 이하여야 한다.

지원이 결정되면 생계지원비 4인 가구 기준 1304만 9000원, 의료비 최대 300만원, 주거지원 4인 가구 기준 최대 422만 9000원, 그 밖에 연료비, 해산비, 장제비, 전기요금 등을 지원한다.

전북도는 올해 복지 사각지대 발굴 시스템을 통해 단전‧단수, 사회보험 체납자 등 관련 정보를 분석해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저소득층을 발굴했다.

이에 2월까지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층 5639가구에 긴급 생계, 의료, 주거 등 29억 원을 지원했다.

전북도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실직, 휴·폐업 등 소득이 없어진 가구, 위기 징후가 포착되는 가구를 발굴하고,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 가구에 긴급지원과 민간자원을 연계하는 등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석주 기자 (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4년 甲辰年을 맞아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회복
가족 건강
정치 발전
교육 발전
복지 향상
문화예술 융성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