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5월 31일 (수요일)

 

 

 

홈 > 정치/행정

 

새만금에 세계최고수준 모빌리티 실증지역 조성 건의

전북도, 산업부 방문 1~2단계 이어 3단계 최종 실증단계 구축  2021-05-20 18:09
해수부 방문, 새만금 스마트 수산 가공 종합단지 조성 요청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라북도가 중앙부처별 막바지 예산편성이 이루어지는 중요한 시점인 20일 중앙부처를 방문해 새만금에 세계 최고 수준의 모빌리티 실증지역조성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건의하는 등 막바지 국가예산 확보활동에 박차를 가했다.

지난 3월부터 송하진 지사를 비롯한 최훈 행정부지사와 우범기 부지사가 차례로 광폭 횡보를 이어온 전라북도는 우범기 정무부지사가 바통을 이어받아 산업통상자원부, 해양수산부, 기획재정부 등을 순차적으로 방문해 막바지 설득작업에 들어갔다.
 
우 부지사는 먼저 산업통상자원부를 방문해 새만금에 구축된 1~2단계 모빌리티 실증인프라에 이어, 3단계 최종 실도로 실증단계 구축을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모빌리티 실증지역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태달라고 요청했다.
 
지난 2018년에 완료된 1단계 새만금 상용차 자율주행시험장은 낮은 수준의 저속주행이 가능하고, 올해 준공 예정인 2단계 새만금 방조제 하부도로 시험장은 새만금 4호 방조제 하부도로와 명소화 부지 곡선도로에 구축해 국내 최장의 고속 자율 군집 주행평가가 가능하다.

이번 우 부지사가 요청한 3단계 사업으로 새만금 지역에 C-ITS(차세대지능형교통시스템)을 연계한 기능별 자율주행 인프라가 구축될 경우 80km/h 이상 고속 주행 및 곡선로가 반영된 테스트와 일반차·자율차 공동 운행 기반의 실증사업이 가능해지며, 세계 최고수준의 모빌리티 실증지역이 완성될 것으로 보인다.
 
이어 우 부지사는 해양수산부를 방문하고 서해중부의 풍부한 수산자원을 활용해 새만금 스마트 수산 가공 종합단지 조성을 위해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비로 14억원 반영을 건의했다.
 
새만금 스마트 수산 가공 종합단지 조성사업은 연간 1000억원에 이르는 수산물 위판물량이 낙후된 가공유통 구조로 원물상태로 유통되고 있는 실정으로, 연구개발 및 유통 활성화로 부가가치를 높이기 위해 새만금산단 2공구 약 1만평에 수산식품 R&D센터와 협력지원센터 등이 포함된 사업이다.

이 사업이 준공되면 지역 어업인의 염원 해소 및 소득증대는 물론 수산식품 유통‧가공 산업의 발전으로 지역 수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수산물의 안전성 향상과 특산화를 추구할 수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마지막으로 기획재정부를 찾아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 계획 등 앞으로 예정된 국가 중장기 SOC 계획에 도내 사업 반영 활동과 함께 도 쟁점사업들이 부처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부탁했다.

한편 전북도는 부처 예산편성이 마무리되는 오는 31일까지 주요 쟁점사업 반영을 위해 지휘부, 실‧국장 등이 국가예산 확보 방문 활동에 총력 매진할 계획이다.    



이인호 기자 (k9613028@naver.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3년 癸卯年에 바라는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활성화
정치 안정
가족 건강
사회복지 확대
지역 인구 증가
교육 발전
문화예술 향상
사회안전망 강화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