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0월 02일 (월요일)

 

 

 

홈 > 교육/문화

 

올해 ‘고교학점제 준비학교’ 30개교 운영

전북교육청, 2025년 고교학점제 도입 대비  2021-03-17 10:55
학생 선택중심 고교 교육과정 다양화 경험 축적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2021년 고교학점제 준비학교 30개교를 지정 운영한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2025년 고교학점제의 전면 시행을 앞두고 고교학점제 도입을 우선 준비하는 학교 30개교를 지정해 고교학점제 도입 기반 마련을 위한 학교단위의 교육과정 다양화를 추진한다.

이를 통해 학생 선택중심 교육과정 다양화 경험을 축척하고 일반 학교 확산과 2025년 고교학점제 전면 시행 시 예측되는 제도개선 및 인프라 구축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도교육청은 2019년도부터 시작된 고교학점제 도입기반조성 사업을 바탕으로 2019년 6개교, 2020년 12개교, 2021년 30개교 등 지속적으로 고교학점제 준비학교를 확대해 왔으며 2024년까지 도내 96개 일반계고 전체를 연차적으로 확대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올해 고교학점제 준비학교 중점 운영 과제로 △학생 중심 교육과정 편성⸱운영 △진로 및 학업설계 지도 △학생 수업 및 평가 내실화, △학교 문화 및 운영 혁신 등을 설정해 추진한다.

이를 위해 2021년도 고교학점제 준비학교 운영에 7억 5000만원, 고교학점제 환경조성 지원에 39억 3000만원 등을 투입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고교학점제가 단순 제도로 이해되기보다 4차 산업혁명 시대 이후 새로운 인재상을 만들어내기 위한 미래지향적인 학교의 모습을 만들어 나가는 과정으로 인식되기를 바란다”며 “전북도교육청은 고교학점제 준비학교 지원 등을 통해 2025년 고교학점제의 본격 시행을 대비하여 다각도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석주 기자 (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3년 癸卯年에 바라는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활성화
정치 안정
가족 건강
사회복지 확대
지역 인구 증가
교육 발전
문화예술 향상
사회안전망 강화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