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6일 (일요일)

 

 

 

홈 > 건강/스포츠

 

군산의료원, 급성기 진료시설 증축

필수의료시설·감염병 전담병동 확충 사업  2024-05-16 09:32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필수의료서비스의 지역 간 격차 해소와 지역책임의료기관으로서 역할 수행을 위해 군산의료원이 급성기 진료시설(지역응급의료센터, 수술실, 급성기 입원 병동 84병상) 증축과 필수의료시설(중환자실 20병상, 감염분만수술 1실) 및 감염병 전담병동(7병상)이 확충 공사를 진행 중이다.

이번 공사는 연면적 9354㎡에 지하 1층~지상 6층 규모로서 총사업비 370억원(국비 185억원, 도비 185억원)을 투입해 올해 10월 준공과 12월 사용승인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현재 3층 바닥공사를 마치고 벽체 타설을 진행 중이다.

군산의료원 확충 사업을 통해 응급의료센터 내 감염방지를 위한 감염격리실, 환자분류소 확충과 그 밖에 환자 관찰실을 중심으로 다양한 지원시설이 제공될 예정이다.

특히 수술실은 향후 확장성과 수술장 내 감염 예방을 위한 청결과 동선 분리 등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감염 환자 이동경로 분리를 위해 전용 엘리베이터도 별도로 공사할 계획이다.

또한 코로나19 유행에 따른 지역거점공공병원으로 감염병전담병원 역할을 수행하느라 생겼던 지역 내 필수의료서비스 제공 공백 장기화 우려도 해소하기 위해 감염병 전담병동(7병상) 확충 사업도 함께 추진 중이다.

군산의료원은 시설 증축과 병동 확충을 통해 향후 지역 내 신종 ・ 재출현 감염병 발병 대응 시 지역 내 유일한 공공의료기관으로서 선도적 역할 수행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뿐만 아니라 감염병 대응 시설 확충으로 감염병전담병원 역할 수행에 따른 지역 내 급성기 의료서비스 공백 발생 등도 최소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조준필 원장은 “이번 사업을 완료함으로써 생명 및 건강과 직결된 필수의료서비스 제공을 통해 의료서비스의 지역 간 불균형을 해소하고 지역 내 포괄적 보건의료서비스 제공 기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공공보건의료지원기반(시설 ・ 장비 현대화) 확충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석주 기자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4년 甲辰年을 맞아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회복
가족 건강
정치 발전
교육 발전
복지 향상
문화예술 융성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