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19일 (일요일)

 

 

 

홈 > 건강/스포츠

 

대야면 지경리 ‘치매안심마을’ 추가 지정

군산시치매안심센터, 해신동 ‘우수 치매안심마을’ 승인  2024-04-02 09:44
어르신 175명 실종예방 위한 안심팔찌 제작 ⸱ 보급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치매안심센터는 노인 인구와 치매 고위험군 비율 등을 고려해 대야면 지경리를 8번째 치매안심마을로 추가 지정했다.

대야면행정복지센터에서 지난 1일 현판식을 진행했으며 이 자리에는 김은영 대야면장과 강민정 보건소 건강관리과장이 참석해 치매안심마을 활동에 대한 정보를 공유했다.

치매안심마을 운영은 치매에 대한 이해와 인식을 바탕으로 치매환자와 그 가족이 이웃과 함께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한 사업이다.

군산시치매안심센터는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나운2동을 비롯한 총 7개 동을 치매안심마을로 지정⸱운영해 왔으며 올해는 해신동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우수 치매안심마을로 승인받았다.

치매안심마을 지정 외에 군산시치매안심센터는 촘촘한 치매 안전망 구축을 위해 대야노인복지관 형제한의원, 대야면 지경리 경로당 등 총 14개소를 각각 치매극복선도단체, 치매안심가맹점, 치매안심경로당으로 신규 지정하고 현판을 전달했다.

지정된 단체 등은 앞으로 치매 관련 정보 제공 및 홍보활동 등 치매 인식개선에 앞장서며 배회하는 치매 환자의 임시 보호 및 유관기관 연계 등 치매 안전망 역할을 수행한다.

또한 센터는 치매안심마을 지정에 앞서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주민 중심의 운영위원회를 구성하고 상반기 정기회의를 개최했으며 실종 예방을 위해 치매안심경로당 어르신 175명에게 안심팔찌를 제작⸱보급했다.

군산시치매안심센터는 지금까지 치매 인식개선 교육, 치매 파트너 양성, 치매 조기검진 등 다양한 치매 예방⸱관리 사업을 추진했으며 오는 6월부터는 미술 ⸱ 원예⸱체조 등 다양하고 체계적인 치매예방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할 계획이다.

센터 관계자는 “치매안심마을 주민 모두가 치매에 대한 걱정 없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치매친화사회를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석주 기자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4년 甲辰年을 맞아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회복
가족 건강
정치 발전
교육 발전
복지 향상
문화예술 융성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