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21일 (일요일)

 

 

 

홈 > 건강/스포츠

 

김관영 지사,서포터즈·전북현대축구단출정 참여

전북현대, 대한민국 대표 명문구단...K리그 최다 9번 우승  2024-02-24 19:04
개막경기 등 월드컵경기장 자주 찾아 응원계획 밝혀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북특별자치도가 연고인 대한민국 대표 명문구단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하 전북현대)이 24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전북특별자치도 김관영 도지사와 1000여명의 서포터즈가 참석한 가운데 2024 K리그 출정식을 가졌다.

전북현대는 1994년부터 전북에 연고를 두고 K리그 최다우승과 프로리그 출범 이후 역대 최초로 5연패를 달성하는 명문구단이다.

2024 시즌에는 K리그 우승과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전북현대에 지난 10월 부임한 이도현 단장과 단 페트레스쿠 감독은 발빠른 영입전을 펼쳐 국가대표급 선수와 최전방 외국인 공격수를 보강하고 지난달 초부터 이번 달 초까지 두바이 전지훈련을 마치고 시즌 준비를 마무리했다.

전북현대 출정식에는 전북특별자치도민을 대표해 김관영 도지사가 참여해 시즌권을 구매하고 선수단과 서포터즈를 격려하는 시간도 가졌다.

김 지사는 이 자리에서 “올 한해도 선수들이 부상 당하지 않고 몸 관리에 최선을 다해주시기 바란다”며 “전주성에 승리의 함성소리(오오렐레 ~오오렐레~)가 전북특별자치도를 넘어 대한민국에 널리 울리도록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해 달라”고 말했다

또한 전북현대를 사랑하고 격려하기 위해 전국 각지에서 오신 12번째 선수인 서포터즈들에게 “올 시즌에도 변함없이 열띤 응원과 관심을 가져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 지사는 전북현대 개막경기(3월 1일, 대전하나시티즌)를 관람하는 등 시간이 허락되는 대로 전주월드컵경기장을 찾아 서포터즈와 함께 K 리그 우승을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전북현대를 응원할 계획도 밝혔다.

한편 전북현대는 오는 3월 1일 대전 하나시티즌과 K 리그 홈경기를 시작으로 2024년 K 리그 대장정에 오른다.



김석주 기자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4년 甲辰年을 맞아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회복
가족 건강
정치 발전
교육 발전
복지 향상
문화예술 융성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