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3일 (일요일)

 

 

 

홈 > 교육/문화

 

예술의전당,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공모 선정

대중성‧작품성 인정 국악장르 2작품 무료 운영  2024-05-23 10:02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예술의전당이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의 우수작품 지역순회 공연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대중성과 작품성을 인정받은 두 국악 작품을 관객들에게 무료로 선보일 예정이다.

우수작품 지역순회 공연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의 대표적 공모사업으로 우수 국악 작품과 지역 공연장을 매칭해주고 작품료 전액을 지원해 지역 관객들에게 부담 없는 볼거리를 제공해주는 사업이다.

군산예술의전당은 사업 선정으로 올해 6월과 8월 총 2작품을 군산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 올릴 수 있게 됐다.

먼저 내달 29일에 진행 예정인 「착한광대 강제환생 프로젝트 환생전」은 1988년 창단돼 활발하게 활동 중인 내드름 연희단의 작품으로 광대의 운명을 타고난 착한 광대가 이승과 저승을 오가면서 벌이는 생존기를 그린 작품이다.

환생전은 탄탄한 스토리는 물론 풍물, 소고춤, 모둠북연주, 탈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전통연희와 맛깔 나는 재담을 통해 이 시대 광대의 이야기를 그려내고 있다.

이어 8월 23일에는「토리를 찾아서, 얼씨구!」가 진행된다. 토리는 한국에서  지방에 따라 구별되는 노래의 방식을 뜻하며, 이 공연에서는 각 지역 민요를 국악극 형식의 연희 공연으로 선보인다. 관객들은 공연을 통해 토리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 공연을 진행하는 풍악광대놀이예술단은 군산시의 자매결연도시인 김천에서 활약하는 팀이기에 군산과 김천이 하나 되는 문화교류의 장이 될 예정이다.

군산예술의전당 홍양숙 관리과장은 “이번에 선정된 두 국악 공연은 국악은 진부한 옛것이라는 고정관념을 깰 수 있는 공연으로 우리 소리의 세련됨을 관객들에게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 앞으로도 다양한 장르와 공모사업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6월 공연 예정인 착한광대 강제환생 프로젝트 <환생전>은 6월 티켓링크를 통해 예매 가능하다. 공연에 대한 더욱 자세한 사항은 군산예술의전당 홈페이지 (https://www.gunsan.go.kr/arts) 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재은 기자 (jeong-jje@daum.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4년 甲辰年을 맞아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회복
가족 건강
정치 발전
교육 발전
복지 향상
문화예술 융성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