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5일 (화요일)

 

 

 

홈 > 교육/문화

 

찾아가는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마음 쉼’호응

60명 대상 음악·미술·원예심리 프로그램 등 지원  2023-11-29 10:05
평생학습도시 선정 따라 여기모여’ 추가 운영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가 재가 발달장애성인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발달장애성인 평생교육‘마음 쉼’사업을 운영하며 긍정적인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마음 쉼’사업은 지난해 재가 보호중이면서 평생교육이 단절된 발달장애성인 60명을 대상으로 집으로 직접 찾아가 음악·미술·원예심리 프로그램 지원했다.

올해는 문해교육의 필요성이 제기되며‘독서심리’를 신규 프로그램으로 추가, 기존사업과 함께 맞춤형 프로그램 지원에 노력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지역 거주 발달장애성인 60명의 신규 대상자와 전년도‘마음 쉼’사업 참여자 중 20명을 선정해 대상자 가정 및 지역사회 내 프로그램 관련 장소에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발달장애성인이 지역사회 구성원이 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전문자격을 갖춘 강사와 매니저가 집으로 파견돼 진행하는 마음쉼 사업은 발달장애성인의 특성상 새로운 자극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 학습된 무기력, 타인 접촉 거부 등으로 인해 사업에 어려움이 많다.

하지만 보호자의 도움과 강사, 매니저의 노력으로 초기관계 형성이 되면 프로그램의 만족도가 높아지고 지속적인 참여의사를 밝히는 대상자들이 많다.

매년 신규 대상자발굴에 많은 어려움을 느끼지만 참여자들의 변화 등 많은 긍정적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실제 마음쉼 참여자들은 프로그램 종료 이후 보다 전문적인 평생교육 참여를 위해 관내 발달장애성인 평생교육기관을 이용하기도 하고 직업적응훈련센터를 이용하거나 구직활동을 하는 대상자도 있다.

또한 해당 행정복지센터와 연계해 다른 복지혜택도 받을 수 있도록 연계해주는 역할도 하기도 한다.

‘마음 쉼’사업은 시가 올해 장애인 평생학습도시로 선정됨에 따라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기반 구축을 위해 사업을 확대해‘마음 쉼 동아리, 여기모여’를 추가 운영중이다.
 
‘여기모여’는 2022~23년도‘마음 쉼’대상자 중 읍면동별 3명씩 3그룹을 선정해 진행하는 동아리 프로그램으로 현재 조촌동(원예심리), 삼학동(독서심리), 대야면(음악심리)에서 진행중이다.

그룹으로 진행됨으로써 타인과 관계를 맺고 유지하는 사회적 기술을 몸소 익히는 기회를 얻음과 동시에 합동작품 만들기, 합주하기 등 혼자서는 어려운 다채로운 내용의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다는 장점을 보인다.

안창호 자치행정국장은 “꾸준한 대상자 발굴로 재가보호중인 발달장애성인들이 가정이나 지역사회에서 평생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박정희 기자 (pheun7384@naver.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4년 甲辰年을 맞아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회복
가족 건강
정치 발전
교육 발전
복지 향상
문화예술 융성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