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1월 28일 (토요일)

 

 

 

홈 > 교육/문화

 

군산시향, 제11대 지휘자 이명근 지휘자 위촉

독일 데트몰트 국립음대 등 졸업...유능한 인재 찬사 받아  2022-11-22 09:52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가 시립교향악단을 열정적으로 이끌어갈 경험과 능력이 풍부한 이명근 지휘자를 위촉했다.

시는 지난 9월 전국에 걸쳐 지휘자 채용 공고를 실시해 지휘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서류, 실기(리허설), 공연 지휘, 면접심사와 함께 교향악단 단원들의 의견을 거쳐 이명근 지휘자를 지난 15일 최종 선정했다.

앞으로 2년간 군산시립교향악단을 새롭게 이끌어갈 이 지휘자는 독일 데트몰트 국립음대와 미국 피바디 음악원을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했다.

또한 지휘계의 대부 Gustav Meier로부터 ‘아주 재능 있는 젊은 지휘자’라는 찬사를 받고 번스타인의 제자이자 볼티모어 심포니 음악감독인 스승 Marin Alsop의 총애를 받으며 독일, 미국 클래식의 흐름까지 섭렵했다.

그뿐 아니라 제주시향, 부산시향, 수원시향, 진주시향 등을 객원 지휘했으며 부산시립청소년교향악단의 수석지휘자를 역임했으며 경희대학교,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후배 예술인 양성을 위해서도 노력하는 지휘자다.

이 지휘자는 “시민들이 즐기기에 익숙하고 편하도록 대중음악과 클래식을 조화시키는 등 찾아가는 작은음악회에 걸맞게 연주곡과 방식을 다양화해 추진한다”며 “연극 등 다양한 문화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시민들에게 행복한 음악을 선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강임준 시장은 “군산시가 문화의 도시, 예술의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그동안 쌓아온 높은 기량과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시립교향악단이 돼 줄 것”을 당부했다.



박정희 기자 (pheun7384@naver.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3년 癸卯年에 바라는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활성화
정치 안정
가족 건강
사회복지 확대
지역 인구 증가
교육 발전
문화예술 향상
사회안전망 강화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