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19일 (일요일)

 

 

 

홈 > 사회

 

군산해경, 신속 구조 위한 골든타임 확보 총력

SOS 구조버튼 직접 누르기’ 캠페인  2024-04-16 10:46
어선 위치 발신장치 설치 어선 대상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해양경찰서(서장 박경채)가 해상에서 긴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구조와 골든타임 확보를 위해 나섰다.

군산해경은 어선 위치 발신장치 설치 어선을 대상으로‘SOS 구조버튼 직접 누르기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군산해경에 따르면 지역 내 어선 1547척 중 어선위치발신장치가 설치된 어선은 총 1421척(91.8%)으로 나타났으며 위급상황 시 구조신호(SOS) 발신해 사고 위치 등을 전달 할 수 있다.

바다에서 신속한 SOS 구조 신호 발신은 긴급 상황에서 해양경찰 등 구조 기관이 즉시 사고를 인지할 수 있어 신속하고 효율적인 구조 활동을 전개해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따라서 이번 캠페인은 경찰관들이 직접 어민들과 함께해 어민이 급박한 상황에서 손이 먼저 기억하고 습관적으로 구조신호를 보낼 수 있도록 하는 체득 훈련이다.

해경은 이 훈련을 연중 실시해 바다에서의 어로 활동을 더욱 안전하게 만들어 나갈 전망이다.
 
박경채 군산해경서장은“전복, 침몰 등 해양 사고는 순식간에 벌어지기 때문에 이번 캠페인을 통해 신속한 신고가 될 수 있도록 종사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며“긴급상황 발생 시 구명조끼를 반드시 착용하고 신속한 구조 활동이 이뤄질 수 있도록 D-MF/HF, VHF-DSC, 바다내비, V-Pass의 SOS 긴급구조 버튼을 즉시 눌러줄 것”을 당부했다.



김석주 기자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4년 甲辰年을 맞아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회복
가족 건강
정치 발전
교육 발전
복지 향상
문화예술 융성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