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3월 27일 (월요일)

 

 

 

홈 > 사회

 

코로나19 사망 60대 이상 95% 넘어

지난 3일 현재 117명…80대 가장 많아  2023-01-04 09:30
시보건소, 기저질환자 백신접종 반드시 필요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사망자 중 95% 이상이 60대 이상인 것으로 조사됐다.

4일 군산시 보건소에 따르면 지난 3일 현재 군산에서 코로나19 사망자는 117명이다.

지난 2021년 2명이 사망했으며 지난해 115명이 사망, 올해 사망자는 없다. 이중 남성은 48명, 여성이 69명이다.

연령대로 보면 40대가 1명, 50대 4명, 60대 12명, 70대 23명, 80대 51명, 90대이상 27명이다.

성별로는 남성은 50대 1명, 60대 10명, 70대 9명, 80대 22명, 90대이상 6명이었으며 여성은 40대 1명, 50대 3명, 60대 2명, 70대 14명, 80대 29명, 90대이상 21명이다.

남성은 80대에서 사망자가 22명으로 가장 많았고 여성도 80대가 29명으로 가장 많았다.

특히, 사망자 중 기저질환이 없거나 알 수 없는 경우 7명을 제외하고는 모두 기저질환이 있었다.

보건소 관계자는 “군산에서 코로나19 사망자의 95%이상이 60대 였으며 대부분 기저질환이 있었다”면서 “기저질환자는 위중증으로 발전하기 쉬운 만큼 백신 접종을 꼭 실시해 주기 바라고, 가벼운 증상일지라도 간과하지 말고 꼭 호흡기진료센터를 통해 진료를 보도록 당부 말씀을 드린다.” 고 말했다.



박정희 기자 (pheun7384@naver.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3년 癸卯年에 바라는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활성화
정치 안정
가족 건강
사회복지 확대
지역 인구 증가
교육 발전
문화예술 향상
사회안전망 강화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