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6일 (토요일)

 

 

 

홈 > 사회

 

도서에 난방유 배달 허용된다

여객선으로 수송 가능한 위험물 9종 항목 추가  2021-01-21 17:13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홍성준)은 오는 22일부터 전라북도 관할수역 도서를 운항하는 여객선이 운송 가능한 위험물의 품목에 경유 등 기존 2종에서 난방유(등유), 김활성처리제 등 9종의 위험물이 추가된다고 밝혔다.

추가된 9종의 위험물은 도서에서 난방유로 사용하는 등유, 김양식장 관리를 위한 김활성처리제, 에어콘용 냉매가스, 축전지, 압축된 산소, 압축된 공기, 소화기, 정수장 소독제로 사용되는 차아염소산나트륨, 스티렌(FRP수지) 등이다.

이 9종의 위험물은 도서 생활에 꼭 필요한 물품이지만 여객선이 운송할 수 있는 위험물 목록에서 제외돼 그동안 도서민들이 불편을 겪어 왔다.

도서민들은 그간 차량으로 수송돼야 하는 등유, 김활성제 등을 소량으로 구입 후 어선을 이용해 운송하면서 불필요한 경비 지출과 제때에 공급받지 못하는 불편을 겪어 왔다.

또한 FRP 어선 수리에 사용되는 스틸렌수지도 여객선 운송이 제한돼 선 수리에 애로를 겪어 왔으나 이번 조치로 인해 그동안의 불편들이 모두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군산해수청은 “앞으로도 도서민의 생활을 불편하게 하는 요인을 발굴하여 선박검사기관, 전북운항관리센터 및 여객선사와 협력을 통해 개선하여 도서민들의 불편을 해소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석주 기자 (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1년 새해 귀하의 가장 큰 소망은?

코로나19 종식
가족 건강
경제 발전
정치 안정
복지 증진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