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5일 (화요일)

 

 

 

홈 > 정치/행정

 

화물자동차 ‘차고지 외 밤샘주차’ 연말도 단속

시민 안전 확보, 불법의식 근절 위해  2023-11-24 09:50
지난 9월~이번 달, 총 161건을 적발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산시는 지난 9월부터 시작한 사업용 화물자동차 차고지 외 밤샘주차 집중단속을 연말에도 지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 9월부터 이번 달까지 상습 밤샘 주차 구역을 집중 단속한 결과 총 161건을 적발했다.

이 중 과징금 처분 지역 내 59건, 지역 외 90건이 계도와 경고 12건을 처리했다.

시는 집중단속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상습적으로 밤샘 주차가 자행되고 있는 지역은 지속적으로 단속할 예정이며 상습지역을 피해 주차하는 지역도 예외 없이 단속할 계획이다.

단속 대상은 자정부터 오전 4시 사이 주거 밀집지역, 교통사고 발생 위험지역, 민원 다발 지역에서 1시간 이상 주차한 사업용 화물 자동차다.

또한, 시는 지난해 4월 개관한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외항로 619)’의 시간대별 이용률에 따른 효율적 운영계획을 다시 수립하고자 무인운영 시간대를 12월 중 시범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주로 회원등록 차량의 단순 입출입이 많은 자정부터 오전 6시까지는 무인운영 시스템으로 개선해 실질적인 운영시간대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목적으로 사전홍보 기간을 거친 후 추진할 방침이다.

신남철 교통행정과장은 “시에서는 화물 자동차주 분들의 어려운 사정과 시민들의 주거환경 안전을 모두 지키기 위해서는 준법의식을 갖는 것이 우선이라 생각한다”며 “사업용 화물자동차 소유주 등 관계자는 등록된 차고지에 주차될 수 있도록 당부한다”고 말했다. 



김석주 기자 (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4년 甲辰年을 맞아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회복
가족 건강
정치 발전
교육 발전
복지 향상
문화예술 융성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