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1월 30일 (목요일)

 

 

 

홈 > 정치/행정

 

세계잼버리 지역 연계 참여 자원봉사자 해단

14개 시군 3천5백여 봉사자 격려...민간외교관 역할 ‘톡톡’  2023-09-20 15:42
김관영 도지사 ‘사명감 갖고 헌신적 활동 감동’밝혀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이하 세계잼버리)’대회 기간 도내 14개 시군에서 민간외교관 역할을 톡톡히 한 자원봉사자들의 해단식이 열렸다.

전북도에 따르면 20일 한국소리문화의 전당 국제회의장에서 고영호 전북자원봉사센터 이사장과 김관영 도지사, 박정규 전북도의회 윤리특별위원장을 비롯해 자원봉사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해단식을 갖고 세계잼버리 지역 연계 프로그램을 빛나게 한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했다.

지난 세계잼버리에서 영외 활동인 지역 연계 프로그램에 참여한 자원봉사자들은 3490여명으로 이들은 기본소양과 직무교육, 현장교육 등 여러 과정들을 거친 뒤 각각 현장에 투입돼 알찬 프로그램이 진행되도록 보조 역할은 물론 전라북도 민간 외교관으로서 면모를 보였다.

김관영 도지사는  “이번 세계잼버리 대회에서 자원봉사자들이 투철한 사명감을 가지고 보여준 헌신적 활동과 아낌없는 사랑에 감동받았다”며 “한분 한분의 노고와 정성에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고영호 이사장도 “폭염속 구슬땀을 흘리며 사명감과 친절한 미소와 안내로 최선을 다한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한편 도․시군 자원봉사센터는 해당 지역 연계 프로그램 활동장에 배치된 자원봉사자가 적재적소에서 자신의 임무를 충실히 완수하도록 각 프로그램 활동장에 자원봉사센터의 모든 관리자를 투입해 적극 지원했을 뿐 아니라 대회 종료 후에도 자원봉사를 펼쳐 왔었다.

이날 해단식에서 14개 시군 자원봉사센터에게 도지사 감사패가 전달됐다.

이미자 전라북도자원봉사협의회장(장수군자원봉센터장)은 “국제행사를 잘 경험하지 못한 자원봉사자들에게 아주 큰 경험의 시간이었고 봉사자들도 많은 보람을 느꼈던 시간이었다”며 “손과 발이 되어준 봉사자들의 활약은 세계청년들에게 가슴 한켠 따뜻한 감동으로 오래도록 기억될 것이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김석주 기자 ( ju-stone@hanmail.ne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023년 癸卯年에 바라는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활성화
정치 안정
가족 건강
사회복지 확대
지역 인구 증가
교육 발전
문화예술 향상
사회안전망 강화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