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3일 (일요일)

제목 없음

 

 

 
이 름   관리자
제 목   김영철 시인
URL   http://
파 일   file0-7421631865418.jpg(33 Kb),  

 

바벨탑


김영철





너무 광막한 세상
한계법칙은 늘 꼭대기이다

외로운 순례자의 길
엎드린 층계마다
천사에게 악이 생기고
악마에게 선이 생기는
혼몽(昏懜)의 끝

뭇 별 위
인간의 탑을 세우기 위해
수군대는 혼란한 언어들

밤새도록 깨어있는
하늘의식은 늘 요란하다

 

 

2024년 甲辰年을 맞아 귀하의 소망은 무엇입니까.

경제 회복
가족 건강
정치 발전
교육 발전
복지 향상
문화예술 융성

 
 

 

 

 

회사소개사업제휴개인정보보호정책